• 협력단체 세션 PARTNER'S SESSION

    청년허브 컨퍼런스는 매해 청년단체들이 자신의 활동 사례를 공유하고 이슈를 제기하는 장을 제공해 대외 교류 경험을 쌓고 파트너도 발견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습니다. 협력단체 세션은 이를 위한 플랫폼으로서 모두 7개 청년단체들이 대중강연, 전시, 워크숍 등의 활동을 선보이게 되며 주제는 해양동물 보호, 환경, 리사이클링, 문화예술, 소수자 등 다양합니다.
    The Youth Hub Conference invites youth organizations every year to share their activities and opens a platform for the youth to raise issues, build global interaction, and to find partners. The Youth Activity Sharing Session will be the platform for all 7 youth organizations to present their activities through open lectures, exhibitions, workshops, etc with various topics like marine animal protection, environment, recycling, cultural arts, minorities.

    일시DATE & TIME

    장소venue

    기획director

  • 노뉴워크 / 전시 '불편한 고리들 : 폭력의 예감'

    NO NEW WORK / Exhibition <Uncomfortable Links: Foreboding of Violence>
    시각 이미지를 만드는 페미니스트 프로젝트 'NO NEW WORK'는 여성 작가 엘렌 맥마흔의 작품명을 따서 지어졌습니다. 자신의 경험을 매개삼아 가부장적인 제도, 남자와 여자의 역할 및 여성성/남성성으로 구분지어지는 젠더 무의식들을 작업으로 녹여낸 맥마흔의 작업에 공감하고, 여전히 되풀이되고 있는 여성에 관한 여러 문제들을 '시각적으로'표현해 보고자 모인 작가들의 팀입니다. 이번 컨퍼런스 기간 중 청년허브 1층 공간 휴에서 '여성이라는 이유'로 당할 수 있는 다양한 폭력의 형태를 이미지로 표현한 전시 <불편한 고리들 : 폭력의 예감>을 선보이고 있습니다.
    NO NEW WORK, a feminist project making visual images was named after the title of the masterpieces by Ellen McMahon. This artist group agrees with McMahon's works that present a gender unconsciousness of patriarchal system, fixed role of man and woman, and masculinity and femininity that come from her own experiences. During the conference, they will be exhibiting on <Uncomfortable Links: Foreboding of Violence>, a project that expresses the various types of violence that occurs just for 'being a woman' at Hue of Seoul Youth Hub.

    일시DATE & TIME

    2016년 11월 1일~12월 10일

    장소venue

    서울시 청년허브 1층 공간 휴
    Space Hue, Seoul Youth Hub (1F of Future Field)

    기획director

    노뉴워크 NO NEW WORK
  • 써클활동 / 'Precious Plastic' 오픈스튜디오와 강연

    Circle Activity / 'Precious Plastic' Open Studio & Lecture
    "Precious Plastic을 아시나요?" Precious Plastic은 네덜란드 디자이너 Dave Hakkens가 폐플라스틱 가공기계의 도면을 공개하여 누구나 제작해 볼 수 있도록 한 프로젝트입니다. 버려진 재료에 관심이 많았던 써클활동은 이 Precious Plastic 장비들을 먼저 한번 만들어 보았습니다. 이번 컨퍼런스에서 강연 및 워크숍을 통해서 Precious Plastic 프로젝트에 관심이 있는 사람들, 환경과 업사이클에 관심이 있는 사람들에게 기계의 작동과 제작에 관한 정보들을 공유하고자 합니다. 산림동에 위치한 써클활동의 스튜디오를 컨퍼런스 기간 동안 오픈해 precious plastic 장비들을 미리 볼 수 있는 기회도 마련됩니다.
    Have you heard about 'Precious Plastic'? Precious Plastic is a project done by Dave Hakkens, a designer from Netherland. He open sourced a map of a processing machine that recycles waste plastics so that everybody can produce from plastic trash. In this conference, Circle Activity will host a lecture and workshops for people who are interested in the Precious Plastic project and upcycling to share how the machine operates and how to produce it. Also they will open their studio during the conference period to show their Precious Plastic machines in advance.

    일시DATE & TIME

    2016년 12월 8일~12월 9일(오픈스튜디오), 12월 10일(강연)

    장소venue

    써클활동 스튜디오(오픈스튜디오), 미래청 2층 모두모임방 1(강연)
    Circle Activity Studio(Open Studio), Future Field 2F Open Space(Lecture)

    기획director

    써클활동 Circle Activity

    참가신청Application

    참가신청하기
  • 아토피스타 / 아토피 대안찾기 한일포럼; 아토피안이 말하는 '우리가 살아가는 방법'

    AtopyStar / Korean-Japanese Forum Finding an Alternative for Atopy; Atopians describing ‘Our Way of Living’
    아토피 피부염 환자 및 가족이 주체가 되어 만들어진 청년팀 아토피스타가 기획, 진행하는 포럼. 아토피스타는 아토피 환자의 건강한 삶을 위한 프로그램 및 자조모임을 운영 중입니다. 이번 포럼은 아토피 피부염 환자의 삶의 질 개선을 위해 일하고 있는 한일 양국의 단체들이 모여 아토피 피부염 환자들이 일상에서 겪는 어려움을 해결할 수 있는 방안, 사회적 인식 개선 방안 등을 논의하는 장이 될 것입니다.
    This forum is designed and organized by AtopyStar, the youth team that was formed by atopic patients and their families. AtopyStar runs the programs and self-help groups for the healthy and balanced life of atopic patients. The groups and associations working for improving atopic patients' quality of life in Korea and Japan will be gathered for the forum. This forum will be a chance to discuss various topics and issues such as how we deal with the difficulties that atopic patients are suffering in daily life and how we can fix and raise social awareness.

    일시DATE & TIME

    2016년 12월 10일 17:00~19:00

    장소venue

    서울시 청년허브 1층 세미나실
    Seminar Room, Seoul Youth Hub (1F of Future Field)

    연사speakers

    노무라 치요 주식회사 언티클 발기인 (일본) 아리타 쇼조 아토피 프리컴 대표 

    Chiyo Nomura; Founder of unticle co.Ltd (Japan)  Arita Shozo; Representative of atopy-free-com

    기획director

    아토피스타 AtopyStar

    참가신청Application

    참가신청하기
  • 코다코리아 / 강연 '해외 코다 단체의 설립과 활동에 대하여'

    CODA Korea / Lecture ‘About the Founding and Activities of other International CODA Organizations’
    CODA(코다)는 Children of Deaf Adults의 줄임말로 청각장애를 갖고 있는 부모 아래서 태어난 청인 자녀를 일컫는 말입니다. 코다코리아는 영국과 홍콩에서 코다 모임과 캠프 등을 진행하고 있는 해외 활동가를 초청해 코다의 잠재력과 역할, 코다 커뮤니티 활동을 지속하는 노하우 등을 들어봅니다. 이를 통해 한국 사회에 코다 이슈를 제기하고 코다 커뮤니티의 필요성을 공유하고자 합니다.
    CODAs are hearing children of Deaf parents. They have a very unique shared experience that is similar across the globe but also different in its own special way. We are all born between two worlds, the deaf and the hearing, creating a wonderful the wonderful world we call: CODA. CODA UK and Ireland was set up to explore this concept of CODA, to connect and support CODAs. We do this with love and respect for each individual person both deaf, hearing and CODA as they all have a part to play in a happier positive future for CODAs. CODA UK and Ireland are pleased to have been able to be part of CODA Koreas journey as they take steps towards being able to make a difference in a way that is best for them and for their CODA community.

    일시DATE & TIME

    2016년 12월 10일 13:00-15:00 (마리 디몬드 CODA UK&IRELAND 설립자) 15:30~17:30 (신디 첸 CODA Hongkong 창립대표)

    장소venue

    서울시 사회적경제지원센터 1층 스페이스 류
    Space Ryu, Seoul Social Economy Center (1F of Future Field)

    연사speakers

    마리 디몬드 CODA UK&Ireland 설립자 (영국), 신디 첸 CODA Hongkong 창립대표 (홍콩)

    Marie Dimond; Founder OF CODA UK&Ireland (UK), Cindy Chan; founding president of CODA Hongkong (Hongkong)

     

    기획director

    코다코리아 CODA Korea

    참가신청Application

    참가신청하기
  • 핫핑크돌핀스 / 세미나 '무국경 바다의 친구들'

    Hotpinkdolphins / 'Borderless Marine Friends Seminar' Part1&2
    핫핑크돌핀스는 멸종 위기 해양생물 보호와 해양 생태계 보존 활동을 펼치고 있는 청년 환경단체이며 2014년부터 오키나와, 타이완 등 동아시아 해양 포유류 보호단체들과 연대해오고 있습니다. 핫핑크돌핀스는 이번 컨퍼런스에서 '무국경 바다의 친구들 세미나'를 개최해 제주 남방큰돌고래, 오키나와 듀공 등 동아시아 멸종 위기 해양동물과 그들이 살아가는 바다의 소식을 전하고자 합니다. 앞으로 더 많은 지구 시민이 동아시아 해양 생태계가 처한 문제에 관심을 갖고 같이 행동하는 '국경을 넘어선 연대'가 펼쳐지길 희망합니다.
    Hotpinkdolphins is a youth environmental organization that works to protect endangered marine life and preserve the marine ecosystem. Since 2014, they have been in solidarity with East Asia marine mammal preservation organizations from Japan and Taiwan. Hotpinkdolphins will hold 'Borderless Marine Friends Seminar' to deliver marine news regarding the endangered marine animals like Jeju Indo-Pacific Bottlenose Dolphin and Okinawa Dugongs and how they live. They hope more people on the Earth would have more interest in the problems of East Asia's Marine Ecosystem and act together.

    일시DATE & TIME

    2016년 12월 8일, 12월 10일 19:00~21:00

    장소venue

    서울시 사회적경제지원센터 1층 스페이스 류
    Space Ryu, 1F Seoul Social Economy Center

    연사speakers

    12월 8일 '무국경 바다의 친구들 part1_한국과 타이완의 고래류 보호 활동'

    December 8th 'Friends of Borderless Ocean part1: Whales Conservation Activities of South Korea and Taiwan'

     

    황현진 핫핑크돌핀스 활동가(한국), 켈리 쳉 중화고래류보호협회 활동가(타이완), 남종영 한겨레신문 기자(한국) 

    HyunJin Hwang, Hotpinkdolphins(South Korea), Tseng Kelly, Taiwan Cetacean Society(Taiwan), JongYoung Nam, The Hankyoreh(South Korea)

     

     

    12월 10일 '무국경 바다의 친구들 part2_제주와 오키나와의 멸종위기 해양동물'

    December 8th 'Friends of Borderless Ocean Part2: Endangered Marine Animals in Jeju and Okinawa'

     

    조약골 핫핑크돌핀스 활동가(한국), 마사코 스즈키 북방 한계선의 듀공을 지켜보는 모임(일본), 윤상훈 녹색연합 사무처장(한국) 

    Jo Yakgol, Hotpinkdolphins(South Korea), Suzuki Masako, Association of Protect Northernmost Dugong(Japan), Sang Hoon Yoon, Green Korea(South Korea)

     

    기획director

    핫핑크돌핀스 Hotpinkdolphins

    참가신청Application

    참가신청하기
  • 프랙클스 / 'Face to Face' 전시와 강연

    Freckles / 'Face to Face' Exhibition and Lecture
    일본 HIV/AIDS 커뮤니티 센터 akta에서 제작 및 배포하고 있는 에이즈 예방 월간페이퍼 'akta: monthly paper' 전시와 강연을 진행합니다. 전시는 이태원 우사단로에서 위치한 프래클스에서 진행되며 12월 10일 청년허브에서 열릴 강연에서는 청소년 청년감염인 커뮤니티 'R' 활동가를 초청해 감염인에 대한 사회적 터부와 낙인에 이야기하면서 잘못된 인식을 바로잡을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고자 합니다. 또한 관련 정보를 일반 대중의 눈높이로 전달할 수 있는 방안에 대해서도 논의합니다.
    Freckles runs lecture and exhibition of 'AKTA', a monthly paper that was produced and distributed by Japan HIV/AIDS community center to prevent AIDS. The venue of exhibition will be Freckles' place in Usadan-ro, Itaewon Seoul. For the lecture on 10 December at Seoul Youth Hub, they will invite activists 'R' from an infected youth group and make an opportunity to fix the false sense of AIDS by talking about social taboo and stigma on AIDS affected person. Also, there will be discussions on how to give the relevant information in favor of the public view.

    일시DATE & TIME

    2016년 12월 1일~12월 18일(전시), 12월 10일 14:00~16:00(강연)

    장소venue

    프랙클스(전시), 서울시 청년허브 1층 세미나실(강연)
    Freckles(exhibition), 1F, Seminar Room Seoul Youth Hub(Lecture)

    연사speakers

    박상훈 한국청소년·청년감염인커뮤니티 ‘알’ 활동가 

    Sang-Hoon Park; R:Youth PLWHA Community of Korea (Korea)

    기획director

    프랙클스 Freckles

    참가신청Application

    참가신청하기
  • 홉 / '목욕관(沐浴觀) : 타인의 목욕을 엿보다' 전시와 목욕토크

    Hopp / ‘Perspective of Bathing: Peeking a Glance into Someone Else’s Bath’ Exhibition and Bath Talk
    목욕은 누구의 시선도 신경 쓰지 않고 벌거벗은 몸으로 내 몸에 붙어 있는 필요없는 것들을 벗겨내고 씻어 내는 행위입니다. 이를 통해 상쾌함과 싱그러움을 만끽할 수 있죠. 뜨겁지만 시원하고, 은밀하지만 아름답기도 한, 감각을 모두 깨우는 목욕은 우리 삶에서 작지만 큰 기쁨입니다. 홉은 '목욕'이란 주제와 컨셉으로 전시와 토크를 진행합니다. 이를 통해 '목욕의 의미'와 '예술(영화, 미술, 음악)로 재구성된 목욕'을 엿보는 자리를 마련합니다.
    Bath is washing and removing unnecessary things attached to body without caring what other people might think. People can enjoy freshness from bathing. Taking bath is small, but big joy, awakening our senses. It’s cool and beautiful. Hopp conducts exhibition, workshop and performance with the theme of ‘Bath’. Rediscovering the meaning of bath, it highlights the public bath as multi-exhibition place that is now disappearing rapidly because of new types like Korean style hot spa and sauna.

    일시DATE & TIME

    2016년 12월 8일~12월 10일 10:00~22:00(전시), 12월 10일 18:00~20:00(토크)

    장소venue

    서울시 청년허브 1층 공작실
    Workroom 1F Seoul Youth Hub

    연사speakers

    휴고 빠라디 빠레르 영화비평가 (프랑스), 서상혁 축제행성 대표 (한국), 정효찬 작가, 한양대학교 융합교육원 강의교수 

     

    Hugo Paradis-Barrère; Film Critic, Université Paris III - Sorbonne Nouvelle (France), Sanghyeok Seo; co-founder of Festa Planet (Korea), HyoChan Jung; Writer, Teaching Professor of Hanyang University 

     

    기획director

    홉 Hopp

    참가신청Application

    참가신청하기